고위험병원체 신속·고감도 검출용 마이크로디바이스 기술 개발

고위험병원체 신속·고감도 검출용 마이크로디바이스 기술 개발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한양대 주재범 교수 연구팀과의 공동연구 결과로 페스트균(Yersinia pestis)을 신속·고감도로 검출할 수 있는 표면증강라만산란 분광법 기반의 마이크로 드롭렛 디바이스를 개발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본 연구 결과는 미국화학회에서 발간하는 저명국제학술지인 Analytical Chemistry 8월 16일자에 게재되었다. 

 

페스트균 등 고위험병원체는 조기 탐지를 통한 신속한 대응이 중요하며, 초기에 적절한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면역크로마토그래피 측정법을 이용한 ‘생물테러 병원체 및 독소 다중탐지키트(9종)‘를 개발하여 현장에 배포·사용하고 있으며, 이와 함께 라만, 나노 등의 융합기술을 이용한 신속·고감도의 차세대 현장 탐지 기술 개발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 논문에서는 표면증강라만산란 분광법과 마이크로 드롭렛 기술을 이용하여 페스트균을 신속·고감도로 측정할 수 있는 고위험병원체 현장 검출용 마이크로 드롭렛 디바이스를 개발하는 내용이 발표되었다.
본 병원체 검출 기술은 모든 과정이 디바이스 내에서 이루어지기 때문에 검사과정 중에 혹시 발생할 수 있는 병원체 외부유출을 방지해 보다 안전하게 검출할 수 있는 기술로 재현성 및 안정성도 확인되었다.

 

본 연구 결과는 질병관리본부와 한양대 연구팀이 공동으로 추진하여 얻어낸 의미 있는 결과로, 고위험병원체를 현장에서 신속하고 안전하게 고감도로 검출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론을 제시하였다고 평가된다.

 

< 페스트균 고감도 검출용 마이크로 드롭렛 디바이스 >

 

 

자료제공 : 보건복지부 고위험병원체분석과
(사)대한의료기기판매협회 kmdsa0929@naver.com
<저작권자 © (사)대한의료기기판매협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식약처 열린마루] 신개념 의료기기를 분석하다
다음글 스마트 약통 ‘메디알람’, 세계 4대 전자쇼 2017 홍콩추계전자박람회 참가